리커창 총리가 지난달 25일, 중국 정부가 야심차게 추진하는 서부대개발의 중추 도시인 쓰촨(四川)성 청두(成都)를 찾았습니다. 경제성장률 둔화 속에 물가 관리는 제대로 되고 있는 지 직접 챙겨보고 싶었던 리 총리는 청두 시내에 있는 이민(益民)시장을 찾았습니다.

정육점에 들른 리 총리가 웃음 띤 얼굴로 주인에게 말을 건넵니다.

총리 : 고기가 좋네요! 장사는 잘 됩니까?

사장 : 평소에는 잘 되는데 오늘은 1근도 못 팔았습니다.

총리 : 아니 왜요?

사장 : 당신이 오는 바람에 손님들이 시장 안으로 들어오질 못합니다.

정육점 주인의 뚱한 반응에 머쓱해진 리 총리가 대뜸 응수합니다.

총리 : 그럼 제가 4근 살게요!

사장 : 팔 수 없습니다.

총리 : 아니 왜요?

사장 : 당신이 오는 바람에 (고기 자를) 칼까지 죄다 걷어 갔어요.

권력 서열 2위인 총리가 뜨자 경호에 비상이 걸렸고, 청두 공안 당국이 미리 손을 쓴 겁니다. 그 바람에 정육점 주인은 하루 종일 고기 한 근도 못 팔고 쇼윈도의 마네킹 신세가 돼 버렸습니다.

– 후략 –

출처 : SBS 뉴스  (https://goo.gl/7qL32L)

SHARE
이전글Poohsiro.com 리뉴얼
다음글구글 중국어 병음 입력기 설치방법
이곳 poohsiro.com을 운영하고 있으며, 과거 중국 현지에서 9년간 거주하면서 사범대학에서 중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국어 강의 경험과 중국 생활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많은 분과 소통했으면 합니다~ ^^/

댓글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