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푸우시로 입니다.

중국어 블로그를 시작하면서..
중국어 공부의 지름길이 뭘까를 한참 동안 생각해 보았는데요.
결론은… 지름길은 없지만 올바른 길은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중국이라는 나라의 힘이 점점 세지면서,
중국어를 배우려고 하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저 역시도 중학교 때 한문이 필수교과였고,

고등학교 때 선택과목으로 배우면서 한자에 진절머리가 나서,
한자의 漢만 봐도 고래를 절레절레 흔들던 적이 있었는데요~
지금은 중국어 – 汉语 – 가 이제는 너무 자연스럽습니다.

제가 중국어를 처음 배울 때는 조금 과장 보태서…
울면서 배워야 했습니다.  (나이 서른 넘어서 시작했습니다. ㅠㅠ)

– 의미도 배워야 하고..
– 쓰기도 배워야 하고..
– 병음도 배워야 하고..
– 성조도 배워야 합니다…  동시에 하기가 너무 너무 힘들죠!

처음에 중국어를 접할 때 강사님이 절대로 조급하게 배우지 말라고~
병음과 성조를 정확히 익히기 전에는 절대 말할 때 기교를 부리지 말라고~
누가 시정해 주면, 겸손하게 받아들이고 고마워하라고~

지금 생각해 보면, 이 말은 진리입니다!
중국어를 배우려고 하시는 분들..
중국어를 막 접하신 분들..
중국어를 처음부터 다시 배우시려는 분들..

위의 중국어 강사님의 말씀을 가슴 깊이 새기세요~
외국어를 배운다는 것은 “끈기 + 열정 + 겸손” 이라는 아름다운 특성이 필요합니다.

부디 좋은 선생님을 만나셔서 지름길로 가지 마시고~ 정도로 가십시오!
뭐, 자기 갈 길을 제가 억지로 돌려 세우지 않겠습니다만은..

위의 사진처럼 좀 더 빨리 가려다가 아예 골로 가듯이.. 포기하시는 분들 많더라구요~

힘내세요~!!!!

그럼.

SHARE
이전글사자성어 – 旗鼓相当
다음글중국어 입문 – 학원선택하기

이곳 poohsiro.com을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주)더조은내일 인재개발연구소 소장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과거 중국 현지에서 8년간 거주하면서 사범대학에서 중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국어 강의 경험과 중국 생활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많은 분과 소통했으면 합니다~ ^^/

댓글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